본문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HOME > 홍보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부산정보산업진흥원 보도자료입니다.

진흥원의 뉴스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제목 등록일 첨부파일 내용을 보여주는 상세보기
다국적 부산밴드 LAbridge, 태국 무대로! 2018-12-05
[보도자료] 181205_다국적 부산밴드 LAbridge, 태국 무대로!.hwp [보도자료] 181205_다국적 부산밴드 LAbridge, 태국 무대로!.hwp 다운로드 이미지

부산국제록페스티벌, 부산 음악창작소 협력을 통해 동남아 최대 페스티벌 초청
다국적 부산밴드 LAbridge, 태국 무대로!

 

- 동남아 최대 음악축제 ‘빅마운틴 뮤직 페스티벌’에 2년 연속 부산 뮤지션 초청
- 부산 음악창작소, 부산국제록페스티벌 협력을 통한 해외교류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초청받아
- “부산 사나이들과 캐나다인 보컬로 구성된 다국적 밴드, 태국에 뜨다”
 
(재)부산정보산업진흥원(원장 이인숙)과 (사)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집행위원장 정승천)는 양 기관에서 운영하고 있는 부산 음악창작소(진흥원), 부산국제록페스티벌(축조위)의 상호협력을 통한 해외교류 프로그램으로 부산 밴드 ‘LAbridge’가 오는 12월 9일에 태국 나콘라차시마에서 개최되는 ‘빅마운틴 뮤직 페스티벌’에 공식 초청받아 무대에 선다고 밝혔다.

 

‘빅마운틴 뮤직 페스티벌’은 태국을 대표하는 대형 엔터테인먼트 기업 GMM Grammy(지엠엠그래미) 주최로 올해 9회째 진행되고 있으며 다양한 장르로 구성된 10여개의 무대에서 200팀 이상의 뮤지션들이 공연에 참가한다. 2일간 약 7만명 정도가 방문하는 명실상부한 동남아 최대의 음악 페스티벌이다.

 

올해 한국 뮤지션 중 ‘빅마운틴 뮤직 페스티벌’로부터 초청받은 팀은 세계 최대 규모의 록페스티벌인 ‘글라스톤베리’에 참가한 경력이 있는 ‘술탄 오브 더 디스코’와 ‘LAbridge’ 등 2팀뿐이다. 지난해 ‘빅마운틴 뮤직 페스티벌’에서도 부산 음악창작소 출신 뮤지션 ‘스카웨이커스’가 참가해 2년 연속 부산 뮤지션이 ‘빅마운틴 뮤직 페스티벌’에 초청받게 됐다.


○ ‘LAbridge’는 부산에서 활동하고 있는 4인조 밴드다. 올해 첫 싱글 ‘Looking For Love’를 발매하고, 현재 부산 음악창작소 지원을 통해 EP음반 발매를 준비하고 있다. 이들은 부산에서 보기드문 다국적 밴드로, 보컬을 맡고 있는 에이든(Aidin Beck)은 캐나다 출신이다. 부산 지역 레이블 굿카펜터스레코즈 소속이며, 앞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부산 인디 밴드씬을 이끌어갈 기대주로 평가받고 있다.

 

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사)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는 부산국제록페스티벌이 지난 10여년간 쌓아온 해외 음악축제 교류 네트워크를 활용해, 부산 음악창작소 출신 뮤지션들이 지속적으로 해외 무대에 나설 수 있도록 지원 중이다.

 

올해 19회째를 맞은 축조위의 부산국제록페스티벌은 국내 최장수 록페스티벌이자 부산의 대표 음악축제이다. 지난 2015년부터 부산음악창작소와 상호협력으로 부산국제록페스티벌 부산 음악창작소 그린스테이지를 대폭 확대하여 운영해왔으며 올해는 부산 뮤지션 10팀이 부산국제록페스티벌 무대에서 공연 기회를 가졌다. 이 중 부산 음악창작소 음반제작 지원을 받으며 올해 삼락(메인)스테이지 오프닝 무대를 섰던 ‘우주왕복선싸이드미러’는 국내 최대 밴드 경연대회 ‘EBS 헬로루키 with KOCCA’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부산정보산업진흥원 이인숙 원장과 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 정승천 집행위원장은 공동으로 발표한 메시지에서 “동남아시아 시장은 지역 인디 밴드씬에 새로운 활로가 될 수 있는 지역이며, 두 기관의 협업을 통해 지속적으로 뮤지션들의 해외 진출에 힘을 더할 것”이라고 말하며, “부산 음악창작소는 콘텐츠 제작을, 부산국제록페스티벌은 공연・해외교류 플랫폼으로서 서로의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밝혔다.

 

부산정보산업진흥원 ‘부산 음악창작소’는 부산 지역 대중음악산업을 지원하기 위해 2015년 11월 조성된 공간이다. 문화체육관광부와 부산광역시의 지원으로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위탁 운영하고 있으며, 음원・음반제작 지원사업, 뮤지션 공연・해외교류 지원 등 지역 인디 뮤지션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끝>

 

<보도자료 문의>

부산 음악창작소 담당자 (☎. 051-714-0534)

부산국제록페스티벌 담당자 (☎. 051-888-4134)  

목록
자료관리담당부서, 전화번호로 구성된 페이지 자료관리 담당정보
자료관리담당부서 경영관리부 전화번호 051-749-9416